LamP

[ Artist ] David Hokney

The world's highest-priced 

winning artwork's current artist, David Hockney.

LamP

[ Artist ] David Hokney

The world's highest-priced winning artwork's current artist, David Hockney.

데이비드 호크니의 대표작으로는?

< 더 큰 첨벙 {A Bigger Splash} >은 데이비드 호크니의 

대표작으로 큰 명성을 가져다 준 작품이다.명쾌한 블루컬러와 부드러운 브라운 컬러의 조화와 직선으로 그어진 분활된 풍경 속에서 역동적인 물보라의 일렁임이 강렬한 대비를 만들어내며 시각적인 유괘함을 준다. 데이비드 호크니는 물보라 묘사에만 2주정도 걸렸다고 한다. 실제로 작품을 감상하면 섬세한 터치에 감탄하게 된다.

David Hochney

A Bigger Splash

161.5x130cm- 1967

David Hochney

Early Morning, Sainte - maxime

161.5x130cm- 1968


데이비드 호크니의 1969년 작품 <이른 아침, 생트-막심> (Early Morning, Sainte Maxime)’이다. ‘이른 아침, 생트-막심’은 1970년 런던 화이트채플 갤러리에서 열린 호크니의 회고전에서 처음 공개됐으며, 마지막으로 1988년 뉴욕 경매에 등장했다.추정가는 700만~1,000만 파운드, 한화로 약 109억에서 156억원에 달한다. <이른 아침,생트-막심>작품은 프랑스 남부의 따뜻한 풍경을 세밀하게 담아낸다. 데이비드 호크니가 1968년 가을 당시 연인이던 피터 슐레진저와 떠난 여행에서 찍은 사진을 바탕으로 그린 회화 4점 중 하나다. 그는 슐레진저와 만나면서 많은 영감을 얻었고, 작업 방식에도 변화가 생겼다. 그에게 빛에 대해 처음 생각하게 만든 사람 역시 슐레진저였다고 한다. 그는 연인이 잠든 모습을 <방, 타자나> (1967)라는 작품으로 구현하면서 빛을 다르게 담아내기 시작했다.

데이비드 호크니의 대표작으로는?

< 더 큰 첨벙 {A Bigger Splash} >은 데이비드 호크니의 

대표작으로 큰 명성을 가져다 준 작품이다.명쾌한 블루컬러와 부드러운 브라운 컬러의 조화와 직선으로 그어진 분활된 풍경 속에서 역동적인 물보라의 일렁임이 강렬한 대비를 만들어내며 시각적인 유괘함을 준다. 데이비드 호크니는 물보라 묘사에만 2주정도 걸렸다고 한다. 실제로 작품을 감상하면 섬세한 터치에 감탄하게 된다.

David Hochney

A Bigger Splash

161.5x130cm- 1967

David Hochney

Early Morning, Sainte - maxime

161.5x130cm- 1968

데이비드 호크니의 1969년 작품 

<이른 아침, 생트-막심> 

(Early Morning, Sainte Maxime)’이다. ‘이른 아침, 생트-막심’은 1970년 런던 화이트채플 갤러리에서 열린 호크니의 회고전에서 처음 공개됐으며, 마지막으로 1988년 뉴욕 경매에 등장했다.추정가는 700만~1,000만 파운드, 한화로 약 109억에서 156억원에 달한다. <이른 아침,생트-막심>작품은 프랑스 남부의 따뜻한 풍경을 세밀하게 담아낸다. 데이비드 호크니가 1968년 가을 당시 연인이던 피터 슐레진저와 떠난 여행에서 찍은 사진을 바탕으로 그린 회화 4점 중 하나다. 그는 슐레진저와 만나면서 많은 영감을 얻었고, 작업 방식에도 변화가 생겼다. 그에게 빛에 대해 처음 생각하게 만든 사람 역시 슐레진저였다고 한다. 그는 연인이 잠든 모습을 <방, 타자나> (1967)라는 작품으로 구현하면서 빛을 다르게 담아내기 시작했다.

© SAWEOLGALLERY  

홍대점 ┃ 서울 마포구 성미산로11길 32 지하1층, 1층, 2층┃ 대표번호 1661-7743

사월스페이스 ┃서울 마포구 성미산로 173 지하1층


대표 김수정 

사업자번호 725-87-02530 

메일 gallery@saweol.com

개인정보보호책임자 최원석 



  • 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


Copyright ⓒ 2024 사월 갤러리 All rights reserved.